2023-01-27 19:20 (금)
소니드, ‘제트원이브이 아메리카’ 자회사 편입...소형 ESS 및 비상용 리튬이온 배터리팩 북미 유통사업 본격 진출
소니드, ‘제트원이브이 아메리카’ 자회사 편입...소형 ESS 및 비상용 리튬이온 배터리팩 북미 유통사업 본격 진출
  • 정시환 기자
  • 승인 2023.01.25 0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페셜타임스 정시환 기자] 소니드(060230, 대표이사 최시명)가 리튬이온 배터리팩 북미 유통법인 ‘제트원이브이 아메리카’의 지분 50%를 취득해 자회사로 편입시키고, 성장세가 빠른 북미지역 소형 ESS(Energy Storage System, 에너지저장시스템) 및 리튬이온 배터리팩 유통사업에 본격 진출한다고 25일 밝혔다.

 

제트원이브이 아메리카는 지난 2019년 미국 애틀랜타에 설립됐고, 미국 동•서부 주요 유통업체와 함께 소형 ESS 및 리튬이온 배터리팩 시장을 공략해왔다. 지난 5월에는 국내 리튬이온 배터리팩 제조사 나노인텍과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리튬이온 배터리팩을 공급받아 미국 시장에 독점 공급 예정이다. 더불어 각종 프로모션 및 업체 관리 등 유통 업무 전반을 책임지고 있다.

 

글로벌 에너지 컨설팅기업 우드맥킨지에 따르면, 세계 ESS 시장이 오는 2030년까지 연평균 30% 이상의 성장률을 보일 전망이다. 특히 올해 1분기에만 758MW(메가와트)를 설치할 정도로 ESS 도입에 속도를 내고 있는 미국의 ESS 시장 규모는 55억 달러(한화 약 6조 8천억 원)로 전년 대비 3배 이상 상승했다. 현재 미국 일부 주 정부에서는 전력 사업자에 ESS 설치 의무를 부과하고 있으며, 주택용 소형 ESS 상용화 또한 추진하고 있어 시장 규모는 더욱 확대될 전망이다.

 

제트원이브이 아메리카는 리튬이온 배터리팩이 탑재된 전기골프카트를 개발 및 상용화하고 북미 시장에 독점 출시하기 위해 국내 전기차 배터리 관련 대기업 및 리튬이온 배터리팩 제조사와 3자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번 달 플로리다에서 개최되는 세계 최대 골프용품산업전 PGA쇼에 참가해 해당 제품을 선보이는 것을 시작으로 미국 현지 시장을 본격 공략해 나간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소니드 최시명 대표이사는 “당사는 금번 제트원이브이 아메리카 자회사 편입을 통해 미국과 멕시코 등 북미 지역 상위 4천 개 딜러사 및 하위 2만여 개 딜러사, 카트 제조사 등의 유통 인프라를 확보하게 됐다”며 “최근 적극 추진 중인 배터리 리사이클링 사업에 필요한 폐배터리 수급의 솔루션 중 하나로 작용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소니드는 올해 들어 미 증시에 상장된 리사이클리코와 한국 내 배터리 리사이클링 사업 공동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으며, 배터리 재생 플랜트 시범 사업부지를 확보하는 등 배터리 리사이클링 사업을 본격 추진 중이다.

jjubika1@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