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릭의 아내 나혜미 복귀, 결혼 후에도 미모 여전
에릭의 아내 나혜미 복귀, 결혼 후에도 미모 여전
  • 정진욱 기자
  • 승인 2018.08.08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KBS 방송화면 캡처

[스페셜타임스 정진욱 기자] 배우 나혜미가 신화 에릭과 결혼후 KBS 주말극으로 복귀한다.

나혜미는 과거 2007년 이후 활동이 뜸 하다가  2014년 KBS1 드라마 '사랑은 노래를 타고'에서 깜짝 등장해 몰라보게 예뻐진 미모를 과시해 관심을 모았지만 이후 연기 활동은 없었다.

최근 영화 '치즈인더트랩'에서 그는 다영 역을 맡아 얄미운 악역을 연기하는 등 지난해 에릭과 결혼 이후부터 작품 활동을 시작해왔다.

나혜미는 영화에 이어 드라마로 복귀할 예정이다. 8일 나혜미 측에 따르면 나헤미는 KBS 새 주말극 '하나뿐인 내편'에서 유이 동생 역을 맡아 철부치 캐릭터를 연기한다.

나혜미의 안방극장 컴백은 4년 만으로 긴 공백기를 깰 그의 연기력에도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jinuk@specialtimes.co.kr

jinuk@specialtime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