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복절 경축식, '미스터션샤인' 일본군 배우 이정현 애국가 이슈
광복절 경축식, '미스터션샤인' 일본군 배우 이정현 애국가 이슈
  • 정진욱 기자
  • 승인 2018.08.15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MBC 캡처

[스페셜타임스 정진욱 기자] 배우 이정현이 제73주년 광복절 경축식에서 애국가를 제창해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15일 오전 제73주년 광복절이자 정부 수립 70주년을 맞아 서울 국립중앙박물관에서 경축식이 열렸다. 이날 경축식에는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참석한 가운데 배우 이정현은 홍지민, 그룹 BiA4 산들을 비롯한 독립유공자 후손들과 애국가 제창에 나서 눈길을 끌었다. 

이정현은 최근 출연한 tvN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 에서 일본인 간부 '츠다' 역을 맡아 악랄한 연기를 선보였는데, 많은 시청자들이 '진짜 일본인인 줄 알았다'는 반응을 보일 정도였다.

이 때문에 이정현이 애국가 제창에 나서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jinuk@specialtimes.co.kr

jinuk@specialtime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