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oo10, 중진공·11번가·KTNET과 MOU 체결
Qoo10, 중진공·11번가·KTNET과 MOU 체결
  • 정진욱 기자
  • 승인 2020.08.15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김효종 Qoo10 한국법인 전무, 이성한 아마존 코리아 대표, 정형권 알리바바 코리아 대표, 김학도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이사장, 이상호 11번가 대표, 변광윤 이베이코리아 대표, 김용환 한국무역정보통신 대표가 MOU 체결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Qoo10 제공)
왼쪽부터 김효종 Qoo10 한국법인 전무, 이성한 아마존 코리아 대표, 정형권 알리바바 코리아 대표, 김학도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이사장, 이상호 11번가 대표, 변광윤 이베이코리아 대표, 김용환 한국무역정보통신 대표가 MOU 체결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Qoo10 제공)

 

글로벌 오픈마켓 Qoo10(큐텐, 대표 구영배)이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하 중진공, 이사장 김학도)과 함께 국내 오픈마켓인 11번가(사장 이상호)의 인기상품을 동남아에 소개하는 ‘온라인수출 패스트트랙’을 마련하기로 했다.

 

큐텐은 13일 서울 중구에서 중진공, 11번가 및 한국무역정보통신(이하 KTNET, 대표 김용환)과 ‘국내외 플랫폼 연계사업(Platform to Platform)’을 수행하기로 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국내 인기상품들의 해외진출을 지원하기로 했다. 중진공이 추진하는 이번 사업은 국내 플랫폼의 인기 상품을 글로벌 플랫폼에 판매하는 사업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싱가포르 이커머스 시장점유율 1위 큐텐은 국내 상품을 동남아 소비자들에게 효과적으로 소개할 수 있는 프로모션을 진행하는 한편 판매성과 제고를 위한 다각도의 지원을 제공한다. 이를 위해 동남아 전문MD들이 나서 11번가 추천 상품 중 현지 트렌드에 적합한 제품들을 선정하고, 큐텐에 오픈하는 11번가 전용계정 활성화를 위한 마케팅도 전개한다.

 

11번가는 국내 유망상품을 발굴해 큐텐에 추천하고, 선정 상품의 판매페이지 번역서비스 및 셀러 교육 등을 진행한다. KTNET은 11번가와 시스템을 연계해 수출신고 자동화 및 구매확인서 발급을 지원한다. 국내 오픈마켓을 기반으로 활동해오던 인기상품 셀러들은 보다 간편하게 동남아 시장에 진출할 수 있게 됐다.

 

올 연말까지 진행되는 이번 국내외 플랫폼 연계사업에는 11번가 외에도 G마켓이 국내 유통 플랫폼으로 참가하고, 글로벌 플랫폼으로 큐텐을 비롯해 아마존, 이베이, 라자다, 라인, 큐텐재팬, 쇼피 등이 참여한다.

 

큐텐 관계자는 “국내 오픈마켓에서 경쟁력을 입증한 상품이더라도 해외시장에서 좋은 반응을 얻기 위해서는 현지의 트렌드 파악 및 마케팅이 매우 중요하다”며 “큐텐은 싱가포르를 비롯한 동남아에 한국 상품들의 진출을 수년간 추진해 성과를 내 온 만큼 축적된 노하우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jjubika1@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