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준 빅히트 Global CEO, ‘SXSW 온라인 2021’에서 연설
윤석준 빅히트 Global CEO, ‘SXSW 온라인 2021’에서 연설
  • 정시환 기자
  • 승인 2021.02.16 1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석준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Global CEO
윤석준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Global CEO

 

[스페셜타임스 정시환 기자] 윤석준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이하 빅히트) Global CEO가 세계 최대의 음악 산업 페스티벌 ‘SXSW(South by Southwest) 온라인 2021’에 연사로 참여한다.

 

SXSW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윤석준 빅히트 Global CEO가 SXSW 온라인 2021에 특별 연사(Featured Speaker)로 참여해 ‘음악의 무한 변주’를 주제로 연설한다고 알렸다. 윤석준 Global CEO는 이 연설에서 빅히트가 결정적인 분기점마다 어떻게 시대의 흐름을 읽고 미래에 대비해 왔는지를 소개하고, 빅히트의 과거와 현재, 내일을 공유하는 한편, K-POP의 미래, 나아가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산업에 대한 전망과 통찰을 제시한다.

 

SXSW는 지난 1987년 미국 텍사스주 오스틴에서 시작된 세계 최대 규모의 음악 산업 페스티벌이다. SXSW는 음악뿐만 아니라 영화, 코미디, 미디어 산업을 망라하며 콘퍼런스, 전시회, 쇼케이스, 네트워킹 등 광범위한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최근에는 기술 이슈도 비중 있게 다루고 있다. 버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 부부, 멀린다 게이츠 빌 앤드 멀린다 게이츠 재단 공동 이사장, 에릭 슈미트 전 구글 CEO 등이 특별 연사로 참여한 바 있다. 올해 SXSW는 내달 16일부터 20일까지 출범 이래 최초로 온라인 행사로 개최된다.

 

윤석준 Global CEO는 방시혁 빅히트 이사회 의장 및 대표이사와 방탄소년단의 데뷔 기획 단계부터 모든 과정을 함께하며 방탄소년단의 성공과 빅히트의 성장을 이끈 주역으로, 오리지널 콘텐츠 브랜딩, IP(지식재산권) 활용 아티스트 간접 참여형 사업 확장, 글로벌 팬 커뮤니티 플랫폼 ‘위버스’ 구축, 라이브 스트리밍 콘서트 서비스 플랫폼 ‘베뉴라이브’ 출범 등 굵직한 사업 성과를 이끌어냈다. 현재는 Global CEO로서 한국과 일본, 미국을 거점 삼아 비즈니스 현지화 및 시너지 극대화에 주력하고 있다.

jjubika1@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