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5 22:10 (토)
젯스타, 서울-시드니 노선 취항 1주년 성과 발표
젯스타, 서울-시드니 노선 취항 1주년 성과 발표
  • 정시환 기자
  • 승인 2023.11.04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페셜타임스 정시환 기자] 젯스타(Jetstar)가 서울(인천)-시드니 노선 취항 1주년을 맞이하여, 해당 노선의 누적 탑승객이 9만 명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이러한 성공에 힘입어, 젯스타는 서울(인천)-브리즈번 직항 노선 신설을 발표하고 서울(인천)-시드니 노선의 증편을 예고했다. 또한, 이를 기념하는 프로모션을 진행할 계획이다.

 

2022년 11월 2일, 젯스타는 저비용항공사 중에서는 최초로 서울과 시드니를 잇는 직항 노선을 운항하기 시작했다. 보잉 787 드림라이너로 주 3회 왕복하며 연간 9만 명 이상의 승객을 수송해 왔다.

 

서울(인천)-시드니 노선에 대한 높은 인기와 수요를 충족하기 위해, 젯스타는 2024년 2월 5일부터 서울과 시드니를 오가는 항공편을 주 4회로 증편한다. 이에 따라 더 많은 여행객들이 호주의 유명 항구도시 시드니의 매력을 즐길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호주가 많은 여행객들의 필수 여행지로 부상함 따라 젯스타는 한국과 호주를 연결하는 두 번째 직항 노선의 취항을 준비하고 있다. 2024년 2월 1일부터 서울과 퀸즐랜드주의 수도인 브리즈번을 오가는 직항 노선이 주 3회 운항될 예정이다.

 

이번 서울(인천)-시드니 노선의 증편 및 서울(인천)-브리즈번 노선 신설을 통해 젯스타는 한국의 수도와 호주에서 가장 인기 있는 두 도시를 연결하여, 연간 약 25만 석을 더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

 

이를 기념하여, 젯스타는 11월 6일(월) 오후 3시부터 11월 10일(금) 오후 3시까지 특가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1인 편도 총액 기준 서울(인천)-시드니 노선은 최저 225,000원부터, 그리고 서울(인천)-브리즈번 직항편은 최저 175,000원부터 구매가 가능하다. 서울(인천)-시드니 항공편은 2024년 2월 19일부터 9월 4일까지, 그리고 서울(인천)-브리즈번 항공편은 2024년 2월 22일부터 9월 4일까지 탑승이 가능하다.

 

젯스타의 고객 부문 총괄 매니저인 젠 아머(Jenn Armor)는 서울(인천)-시드니 노선의 인기가 예상을 뛰어넘었다고 말하며, “해당 노선의 성공은 매우 고무적이다. 하지만 서울과 시드니가 유명하고 매력적인 도시라는 사실과 젯스타의 저렴한 운행 요금을 함께 생각해 보면 이러한 성공이 놀랍지만은 않다”고 설명했다.

 

이어서, 아머 총괄 매니저는 “젯스타를 통해 더 많은 호주인들이 서울의 매력을 알아갈 기회를 갖게 되고, 한국 고객들이 젯스타의 굉장히 낮은 가격과 놀라운 서비스를 활용해 더욱 저렴하고 편리하게 호주 여행을 즐길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또한, 그는 “시드니는 세계에서 가장 아름답고 활기찬 도시 중 하나이며, 브리즈번은 눈부신 자연환경을 자랑하는 퀸즐랜드주로 통하는 관문으로, 볼거리와 즐길 거리로 가득한 곳”이라며, “앞으로 젯스타의 항공편을 이용해 해당 도시들을 방문할 더 많은 고객들을 모실 수 있게 되어 영광”이라고 덧붙였다.

jjubika1@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