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3 23:00 (일)
춘절 대목 앞둔 中, 설맞이 용품 판매량 10배 증가
춘절 대목 앞둔 中, 설맞이 용품 판매량 10배 증가
  • 강현구 기자
  • 승인 2024.02.08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의 최대 명절인 춘절을 앞두고 중국에선 이미지를 활용한 다양한 상품들이 인기를 끌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중국 전자상거래 플랫폼 핀둬둬(多多) 따르면, 종이를 오려 만든 공예품종이 오림(剪紙)’, 창에 거는 종이 장식창화(窓花)’, ‘등롱(燈籠)’, ‘춘련(春聯)’ 가장 많이 팔렸으며, 지난 1 용과 관련된 상품의 판매량은 전년 대비 10 이상 증가했다.

중국 젊은 세대들 사이에선 독특한 디자인의 춘절 맞이 아이템들이 인기를 끌고 있다. 중국 관영매체CMG 중국의 온라인 쇼핑몰 타오바오에서 새로운 디자인의춘련홍바오 판매가 급증 점을 언급하며, 설맞이 용품 주요 소비층이 ‘95허우(1995 이후 출생자)’ ‘00허우(2000 이후 출생자) 전환되면서 이색 아이템들로 눈길을 돌리는 것이라 분석했다.

실제로 랜덤박스 형태의 새로운 홍바오 추첨 아이템이 등장해 명절 분위기를 조성하는 새로운 아이템이 되었으며, 가정의 평안과 안녕을 기원하는 문구를 적어놓은춘련 단순히 현관에 붙이는 것을넘어, 휴대폰 케이스나 냉장고 다양한 곳에 붙이며 명절 분위기를 한층 끌어올렸다.

한편 글로벌 시장에서도 중국의 설맞이 용품들이 인기를 누리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알리익스프레스가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중국의 춘절 맞이 용품홍바오 랜덤박스 캐릭터가 그려진홍바오’,‘춘련등이 100 개국에서 판매되고 있으며, 전년 동기 대비 2.6 증가한 판매량을 기록했다.

특히 이미지와 관련된 제품의 판매량은 동기 대비 50 증가했으며, 40% 미국·스페인·한국 소비자들에게 판매된 것으로 나타났다.

자료 제공: CMG

 

[스페셜타임스 강현구 기자]

jjubika1@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